뉴스



||0||0


* 아래의 자료는 순수 교육목적으로 기재/수집 된 자료로써 일정의 홍보/광고성 글이 아님을 알려드립니다.



[사진]커피 속에 들어 있는 카페인 성분 섭취가 향후 심혈관질환 발병을

유발할 수 있는 체내 염증과정을 상쇄시켜 수명을 연장시킬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.

(사진=메디컬투데이DB)


커피를 마시는 사람들이 왜 더 오래 살 수 있는 지가 규명됐다.

최근 발표된 연구들에 의하면 커피를 마시는 것이 수명을 연장시키는 것으로 나타난 바 있는 가운데

18일 스탠포드대학 연구팀이 '네이쳐'지에 밝힌 새로운 연구결과에 의하면 커피 속에 들어 있는 카페인 성분 섭취가 향후 심혈관질환 발병을 유발할 수 있는 체내 염증과정을 상쇄시켜 수명을 연장시킬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.


최근 발표된 연구들에 의하면 커피가 수명을 연장시키는 효과가 있다. 실제로 2015년 발표된 한 연구에 의하면 하루 1-5잔 커피를 마시는 사람들이 마시지 않는 사람들 보다 모든 원인에 의한 사망 위험이 더 낮은 것으로 나타난 바 있다. 이 같은 연구결과들 속 진행된 이번 연구결과 카페인이 항염증 작용을 통해 수명을 연장시킬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.


연구결과 고령자들에서 활성도가 매우 높은 두 종의 유전자 모음들이 특정 순환 염증 단백질인 IL-1-beta 생성과 연과이 있으며 이 같은 유전자 모음 활성도가 높은 것이 체내 염증과 연관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.

추가 연구결과 이 같은 유전자 모음 활성도가 높은 고령자들이 심장마비와 뇌졸중 위험인자인 동맥혈관 경직이 있을 가능성이 매우 높은 반면 85세 이상의 유전자 모음 활성도가 낮은 사람들은 향후 8년 후 까지 생존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.


실제로 높은 유전자 활성도를 가진 사람들이 세포 손상을 유발할 수 있는 유리기 활성도가 높고 혈중 염증 단백질인 IL-1-beta 농도도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. 이 같이 심장건강과 염증에 두 종의 유전자 모음이 중요한 역할을 함이 확인된 후 쥐를 대상으로 진행한 연구결과 이 같은 카페인이 이 같은 두 종의 유전자 모음에 의한 유리기 활성도 증가를 억제하고 염증 단백질인 IL-1-beta 도 낮추어 체내 염증을 줄이는 것으로 나타났다.


또한 실제로 낮은 유전자 모음 활성도를 가진 고령 성인들이 혈액내 테오필린(theophylline)과 테오브로민(theobromine) 이라는 카페인 대사물질을 함유할 가능성이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.

연구팀은 "커피 속에 든 카페인이 노화과정과 연관된 기저 염증 과정을 억제 수명을 연장시킬 수 있는 것으로 이번 연구결과 나타났으며 추가 연구를 통해 이를 확증할 필요가 있다"라고 강조했다. 


■  자료출처  -  2017. 01. 18. [메디컬 투데이] 김동주 기자

■  출처URL  - http://www.mdtoday.co.kr/mdtoday/index.html?no=277915


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212 <뉴스기사> 사케 전문가 되기 국제공인 사케 전문가의 꿈을 이루다 file 관리자 2018.02.28 201
211 <뉴스기사> 맛있는 커피 한 잔에는 많은 '커피과학'이 숨어있다 관리자 2018.01.16 130
210 <뉴스기사> "커피, 만성 신장병 환자에 도움" 관리자 2017.11.06 138
209 <뉴스기사> 카페 1년새 10배… '커피향' 짙어진 中 file 관리자 2017.08.07 165
208 <뉴스기사> 매일 마시는 커피와 차, 간경화 예방에 도움 관리자 2017.06.27 181
207 <뉴스기사> ‘커피 수입량 또 사상 최대치 경신'…지난해 전년比 10.7% ↑ ‘브라질산 1위’ file 관리자 2017.06.07 166
206 <뉴스기사> 커피, 하루 한잔이 좋다…"근감소증 위험 30% 낮춰" 관리자 2017.05.16 164
205 <뉴스기사> 과거 오명 씻은 커피의 건강상 이점 file 관리자 2017.05.12 156
204 <뉴스기사> 맛을 알고 건강 지키는 향미전문가의 시대 file 관리자 2017.05.03 173
203 <뉴스기사> 숭실호스피탈리티 직업전문학교, 학생 창작형 커피바리스타 전문가 양성 file 관리자 2017.04.24 181
202 <뉴스기사>크고 단단한 게 좋다는 건 커피에도 통한다 file 관리자 2017.04.07 194
201 <뉴스기사> 100년 전통방식 고수하는 일본 사케의 경쟁력 file 관리자 2017.04.03 231
200 <뉴스기사> 하얀 커피꽃, 진향 커피향 … 해발 1500m의 베트남 '낙원' file 관리자 2017.03.18 451
199 <뉴스기사> 수출이 살린 사케, 수출에 우는 한국술 file 관리자 2017.02.09 248
198 <뉴스기사> 커피, 만성염증 억제 효과 있다 file 관리자 2017.01.26 298
» <뉴스기사> '커피' 즐겨 마시면 오래 사는 이유 있다 file 관리자 2017.01.18 175
196 <뉴스기사> 가성비 좋은 ‘대용량 RTD 커피’ 트렌드 자리매김 file 관리자 2017.01.10 195
195 <뉴스기사> 커피 원두 수입 사상 최대…베트남산 저가품은 줄고, 브라질산 고급품 급증 관리자 2017.01.06 278
194 <뉴스기사> 카페인이 두렵다면 ‘디카페인 커피’를 찾는 게 안전! file 관리자 2017.01.02 321
193 <뉴스기사> 커피의 두 얼굴, 毒일까 藥일까? 관리자 2016.12.29 224
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... 11 Next
/ 11